title

시각장애인을 위한 홈페이지 사용 안내

  • 홈페이지를 이용하실 때는 홈페이지의 헤딩간 이동을 이용하시면 편리합니다.
  • 키보드의 탭키를 이용하시면 링크간의 이동이 가능합니다.
  • 다음의 컨텐츠 바로가기 메뉴를 통해서 원하시는 정보로 쉽게 이동이 가능합니다.

홈&사이트맵

  • 메인페이지로
  • 등교하기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팝업존

메인 플래시영역

서브플래시

월별계기교육

글읽기

제목
[일반] 제 59주년 4.19혁명 기념일
이름
최희영
작성일
2019-04-19


 

59주년 4·19혁명...

기억하지 않으면, 혹은 기록하지 않으면 인생의 모든 일들은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4.19 혁명의 배경 이승만 정권은 1948년부터 1960년까지 발췌개헌, 사사오입 개헌 등 불법적인 개헌을 통해 12년간 장기 집권하였다. 그러다 1960315일 제4대 정·부통령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가 실시됐는데, 자유당은 반공개 투표, 야당참관인 축출, 투표함 바꿔치기, 득표수 조작 발표 등의 부정선거(3·15 부정선거)를 자행하였다.

     이에 같은 날 마산에서 시민들과 학생들이 부정선거를 규탄하는 격렬한 시위를 벌였고, 당국은 총격과 폭력으로 강제 진압에 나섰다. 그 결과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한 것은 물론 무고한 학생과 시민들이 공산당으로 몰려 고문을 당했다. 그러던 중 4111차 마산시위(315)에서 실종되었던 고등학생 김주열 군이 눈에 최루탄이 박힌 참혹한 시체로 발견됐고, 이에 분노한 시민들의 제2차 시위가 다시 일어났다. 이후 418일 고려대학교의 4천여 명의 학생들은 <진정한 민주이념의 쟁취를 위하여 봉화를 높이들자>는 선언문을 낭독, 국회의사당까지 진출하였다. 그러나 학생들은 학교로 돌아가던 중 괴청년들의 습격을 받았고, 일부 학생들은 큰 부상을 입었다.

이에 분노한 전국의 시민과 학생들이 다음 날인 419일 총궐기하여 '이승만 하야와 독재정권 타도'를 외쳤다. 그러나 이승만 독재정권은 총칼을 앞세운 무력으로 시민들을 탄압하고 비상계엄령까지 선포하였다. 그리고 425일 이승만 정권의 만행에 분노한 서울 시내 각 대학 교수단 300여 명은 선언문을 채택하고 학생, 시민들과 시위에 동참하였다. 여기에 426일 전날에 이어 서울 시내를 가득 메운 대규모의 군중들은 정권의 무력에도 굽히지 않고 더욱 완강하게 투쟁하였고, 결국 이승만은 대통령직에서 하야하였다.

 

4.19 혁명을 느낄 수 있는 곳..

지하철 우이신설선 4.19민주묘지역 근처에서 찾을 수 있는 국립4.19민주묘지에 가보는 것은 어떨까. 묘지에서는 4.19혁명의 주역들을 기릴 수 있으며 묘지 내 4.19혁명 기념관 1층에서 혁명 당시 사진들과 설명을 통해 4.19혁명을 간접 체험할 수 있다. 기념관 2층에서는 각종 체험활동을 할 수 있으며 옥상 전망대에서는 4.19민주묘지를 한눈에 담을 수 있다.

서울 종로구에 있는 4.19혁명기념도서관도 혁명을 돌아볼 수 있는 곳이다. 현재 도서관이 있는 자리는 과거 4.19혁명의 발단이 됐던 3.15부정선거에서 부통령으로 당선된 이기붕의 집이었다. 이기붕과 그의 가족들은 이곳에서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첨부파일:
419혁명계기자료.hwp (346.50KB)
이전글
3.1 운동 100주년
/ 최희영
민주주의, 평화, 비폭력의 상징인 3.1 만세 운동... 3월 1일, 동시다발로 일어난 만세시위 1918년 제1차 세계대전이 막을 내렸다. 전후 처리를 위한 파리강화회의가 열릴 참이었다. 독립운동가들은 이 때를 놓치지 않았다. 파리강화회의에 신한청년당의 이름으로 한국 대표를 급파했다. 1919년 1월 18일 파리강화회의가..

정책 및 학교홈페이지정보 영역

학교알리미

학교정보공시 학교알리미